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0101748
한자 李-先生墓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능묘
지역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 산17
시대 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이민식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묘역
양식 합장묘
건립시기/일시 1645년연표보기
관련인물 이수|이기|이종린
소재지 주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 산17 지도보기
소유자 전주이씨 덕양군파 종중회
문화재 지정번호 경기도 기념물 제54호
문화재 지정일 1980년 6월 2일

[정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에 있는 조선 중기의 문신인 충숙공 이수(李晬)의 묘.

[개설]

이수[1569~1645]는 인조대의 종친(宗親)으로 자는 명원(明遠)이며, 시호(諡號)는 충숙(忠肅)이다. 덕양군(德陽君) 이기(李岐)[1524~1581]의 손자이자 풍산군(豊山君) 이종린(李宗麟)[1538~1611]의 아들이다. 학문이 뛰어나 1583년(선조 16) 15세의 나이로 부정(副正)에 봉해졌고, 임진왜란 때에는 선전관(宣傳官)으로 활약하였다. 왜란이 끝난 뒤 선원록(璿源錄)의 편수(編修)에 참여하였으며 1613년(광해군 5) 귀천군(龜川君)으로 진봉(進封)되었다.

광해군 9년(1617)에 이이첨 등의 죄를 밝히고 윤선도 등을 변호하다가 전라남도 순천에 유배되었으나 인조반정으로 관직에 복귀하게 되었다. 인조 2년(1624)에 이괄(李适)의 난이 일어나자 왕을 모시고 공주(公州)로 갔으며, 정묘호란(丁卯胡亂) 때에도 강화로 호종(扈從)하여 인조의 두터운 신임을 받았다. 소덕대부(昭德大夫)에 올라 오위도총부(五衛都摠府) 도총관(都摠管)을 역임하였다. 죽은 뒤 정1품 벼슬 등급에만 기록할 수 있는 현록대부(顯錄大夫)에 오르기까지 했다.

[위치]

이수 선생 묘는 성남시 분당구 궁내동 윗말의 북서쪽 구릉에 자리 잡고 있다.

[형태]

이수 선생 묘는 부인 정씨와의 합장묘로 쌍분(雙墳)이고, 조성된 봉분 아랫부분에는 각각 팔각 둘레돌을 설치하여 봉토(封土)의 유실을 방지하였다. 그 좌우에는 멀리서도 무덤이 있음을 알려주는 망주석(높이 172㎝)과 문인석(높이 172㎝)이 1쌍씩 배치되어 있다. 또한 묘역에는 묘제 때 제물을 진설하는 상돌(높이 31㎝, 너비 162㎝, 두께 98㎝), 상돌과 무덤 사이에 놓는 혼유석, 향로올려놓는 향로석(높이 36㎝)이 있다. 고석 대신에 방형(方形)의 석재 2개로 상돌을 받치고 있는 것이 이색적이며, 망주석에는 염의(簾衣)와 운각(雲角)을 장식하였다.

금관조복(金冠朝服)을 착용한 문인석은 안정적인 신체 비례를 갖추고 있으나, 홀(笏)을 쥐고 있는 양손이 미숙하게 표현되었다. 봉분 사이에 방부원수(方趺圓首) 양식[장방형의 받침돌에 월두형 비신을 갖춘 양식]의 묘갈(높이 174㎝)이 세워져 있다.

백색 대리석의 비신(높이 150㎝, 너비 67㎝, 두께 21㎝)은 마멸되고, 하단이 심하게 떨어져 나갔지만 앞면에 쓰여 진 두 줄의 대자(大字)를 통해서 묘에 묻힌 사람의 신원을 확인할 수 있다. 나머지 삼면(三面)에 신독재(愼獨齋) 김집(金集)[1574~1656]이 지은 묘갈문을 동춘당(同春堂) 송준길(宋浚吉)[1606~1672]이 써서 기록하였으나 마모가 심한 상태이고 건립 연대도 미상이다.

묘역 아래의 정희사(靖僖祠) 옆에는 방부개석(方趺蓋石) 양식[장방형의 받침돌과 지붕 모양의 덮개돌을 갖춘 양식]의 신도비(높이 279㎝)가 건립되어 있다. 현손인 시징(蓍徵)이 당대의 대학자 도암(陶菴) 이재(李縡)[1680~1746]에게 비문을 받았으나 곧바로 건립하지 못하다가, 1897년(광무 1)에 비로소 10세손 부호군(副護軍) 이승휘(李承徽)가 비신(높이 201㎝, 너비 78㎝, 두께 29㎝)의 앞뒤에 글씨를 쓰고, 9세손 지중추부사 이봉현(李奉鉉)이 전액(篆額)을 올려 완공하였다. 비문의 말미에는 12세손 이장섭(李章燮)이 건립 과정을 서술한 추기(追記)를 새겨 놓았다. 그리고 덮개돌에는 팔작지붕을 얹었고, 방부에는 두 줄의 안상(眼象)을 화려하게 장식하였다.

[현황]

이수 선생 묘는 1980년 6월 2일 경기도 기념물 제54호로 지정되었으며, 전주이씨 덕양군파 종중회에서 소유·관리하고 있다.

[참고문헌]